최종편집 : 2022-09-28 18:27 (수)
韓어린이 5명 사망 '봉천 예물'…브라질 농장에 무슨 일?[이슈시개]
상태바
韓어린이 5명 사망 '봉천 예물'…브라질 농장에 무슨 일?[이슈시개]
  • 노컷뉴스
  • 승인 2022.09.05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라질 G1·JTBC 캡처
브라질 G1·JTBC 캡처

한국인 2천여명이 집단 이주해 생활하는 브라질 농장에서 한인 어린이 5명이 사망한 걸 두고 "봉천 예물"이라는 농장 관계자의 발언이 나와 충격을 주고 있다. 브라질 현지 경찰도 수사에 나서 핵심 관계자 이모씨를 재판에 넘겼다.

지난 4월 브라질 한인 집단 농장인 '돌나라 오아시스'에서 정화조 설치를 위해 파낸 흙더미에 5명의 어린이가 파묻혀 사망한 채 발견됐다. 사고 현장에는 공사장 접근을 막는 최소한의 안전장치조차 없었다.

브라질 경찰은 "사건 당일 오후 12시경 11살 2명, 7살 2명, 6살 1명 총 5명의 아이들이 숨졌다"며 "3시간 뒤 발견돼 생존 가능성이 없었다"고 현지 언론을 통해 지난 5월 1일 밝혔다.

브라질 G1 캡처
브라질 G1 캡처

jTBC 보도에 따르면 돌나라 오아시스 브라질 집단 농장은 단순한 농장이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농장은 지난 2009년 교회 신도들을 브라질로 집단 이주시킨 '돌나라 한농복구회'가 관리하는 곳으로, 4천만평이 넘는 규모에 1천명이 넘는 신도들이 생활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국내 6곳 지부(울진, 청송, 문경상주, 평창, 장흥, 원주)와 해외 4곳 지부(브라질, 필리핀, 미국, 케냐)를 운영하는 돌나라 한농복구회는 신앙으로 병든 땅을 치유한다는 교리를 전파하며 활동하는 단체다.

JTBC 방송 캡처
JTBC 방송 캡처

밝혀진 내용에 따르면 돌나라 측은 숨진 아이들의 장례를 치른 뒤 구성원들에게 '다섯 용사의 장례식을 통해 우주 최고의 승리자들의 봉천 예물을 올렸다'고 텔레그램 메시지를 보냈다. 사망한 아이들을 '신에게 바치는 예물'이라고 표현한 것이다.

이어 "어린 자녀들의 희생의 피를 통해 돌나라가 똘똘 뭉치게 되었고 주님과 우리는 끊을 수 없는 더 끈끈한, 튼튼한 하나가 되었습니다"며 "언론, 방송들이 '사이비 교주 집단이다' 이런 말을 한마디라도 할 수 있겠냐"고 주장한 녹취록도 공개됐다.

이에 '돌나라'가 과거 '십계석국총회'로 불렸던 이단 집단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된다. 십계석국은 박광규가 창시한 신흥 종교다. 돌나라 십계석국으로 명칭을 바꾼 뒤 한때 "인류의 멸망", "지상낙원"이라는 주장을 하며 브라질로 집단 이주한 바 있다.

돌나라 오아시스 농장. 돌나라 유튜브 캡처
돌나라 오아시스 농장. 돌나라 유튜브 캡처

브라질 경찰은 '과실치사' 혐의로 돌나라 관계자를 기소했다. 브라질 공공노동부 역시 아동노동 또는 방임 가능성으로 현재까지도 조사중이다. 브라질에서도 불법으로 간주되는 아동 노동에 대해 공공노동부는 "지금까지 어떤 가설도 배제하지 않겠다"며 노동 감독관이 조사할 것이라고 지난 7월 14일 밝힌 바 있다.

돌나라를 둘러싸고 노동 착취 문제가 불거진 적도 있다. 당시 한 언론사의 정정보도 재판에서 "이주한 신도들이 막대한 돈을 헌납하고 과도한 무임금 노동으로 착취 당한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란 내용이 판결문에 명시된 바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장윤우 기자 dbsdn1110@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