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3 13:01 (금)
예장합동, 샬롬부흥전도대회 총 진군식 개최
상태바
예장합동, 샬롬부흥전도대회 총 진군식 개최
  • 기독교포털뉴스
  • 승인 2022.11.04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순웅 총회장이 총회 산하 기관 깃발을 흔들고 있다.
권순웅 총회장이 총회 산하 기관 깃발을 흔들고 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 측 총회샬롬부흥전도대회 총 진군식이 2022년 11월 3일 주다산교회(권순웅 목사)에서 개최됐다.

권순웅 목사는 ‘샬롬전도로 부흥하라’는 제목의 말씀을 통해 “전도를 하다보면 성령의 충만을 받게 되고 전도가 나를 이끌게 된다”며 “개혁주의 노선을 가진 장로교 신자들은 예정론 교리에 기반해 구원받을 사람은 하나님 주권에 달려있으며 구원받을 사람이 예정되어 있어 있다는 교리 때문에 전도를 잘 안하는 경향이 있다”고 짚었다.

그러나 권 목사는 “예수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각 성과 집을 찾아다니며 전도를 해야 구원받기로 작정된 사람들이 샬롬의 축복을 받게 된다”며 “예정론 교리를 핑계로 전도에 소홀하거나 미온적 태도를 보이는 것은 잘못된 것이다”고 지적하며 전도에 대한 각성을 촉구했다.

그러면서 “성도들이 나가서 전도활동을 해야 그 중에 복음, 즉, 평안을 받을 사람, 샬롬을 받을 사람이 그 복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우리는 사람들을 만나 전도하고 복음을 전해야 한다”며 “이제 12월부터 총회 차원에서 전도일꾼을 세워 전도대회, 행사진행 강사 리더십 수련회를 개최해 샬롬부흥을 위해 전진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전도활동을 할 때는 깊은 영성이 동반돼야 한다”며 “예수님께서는 창자가 끊어질 것 같은 불쌍한 마음을 가지고 영혼을 추수하라고 말씀하셨기에 예수님의 마음을 가지고 이 일에 참여하자”고 권면했다.

총회본부와 총회산하 기관은 이번 샬롬부흥전도대회의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다짐했다.
총회본부와 총회산하 기관은 이번 샬롬부흥전도대회의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다짐했다.
참석자들이 각 교회와 노회, 총회의 기도제목을 적어 종이비행기를 날리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참석자들이 각 교회와 노회, 총회의 기도제목을 적어 종이비행기를 날리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샬롬부흥전도운동은 ‘성령운동’, 성경대로, 성령님이 주시는 지혜를 통한 전도, 단회적인 이벤트가 아닌 영적 시스템구축과 성도들의 전도에 대한 체질화 이 세 가지를 핵심으로 예장합동총회 164개 노회 모두 참여하여 전도운동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